티스토리 뷰



중고책이 새로 입고되면,
눈독을 들이는 책들이 있는데
손님들이 오셔서 책을 구매하면
왜 이리 파는게 아까운지.

언제 들어올지 모르는 책들이라 그런가.
이번에 들어온 무진기행, 시인동주,
달에게, 유토피아가 그런 책이다.

한번씩은 읽어보았으면 하는 책들인데
일이 많고 여유가 없다보니
늘상 눈독만 들이다 끝나는 것 같다.

미련없이 서가에 꽂아놓고
읽던 책이나 먼저 읽는거지.

댓글
댓글쓰기 폼
«   2018/02   »
        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     
Total
12,664
Today
4
Yesterday
21